국회서 열린 ‘MWC 2013’ 가보니…

      국회서 열린 ‘MWC 2013’ 가보니…에 댓글 닫힘
국회 의원회관 2층에 마련된 ‘다시보는 MWC2013′전시회 전경

국회 의원회관 2층에 마련된 ‘다시보는 MWC2013′전시회 전경

셀룰러뉴스 홍석표 기자 = 국회에서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WC) 2013’이 재현됐다. 이상일 의원(한나라당)측은 29일 부터 30일까지 국회의원회관 2층 중앙로비에서 지난 2월, 스페인에서 열린 ‘MWC2013’에 참가한 국내 기업의 최신 모바일 제품을 전시하는 이벤트를 마련했다.

이날 행사에는 ‘MWC2013’에 참가했던 삼성전자, LG전자, SKT, KT등과 게임빌, 에이아트, 아이포트폴리오, 인목, 성우모바일 등의 중소기업이 최신 모바일 기기 및 각종 SW를 전시해 참석자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국회 의원회관에 전시된 삼성전자의 갤럭시 S4와 LG전자의 옵티머스 G Pro

국회 의원회관에 전시된 삼성전자의 갤럭시 S4와 LG전자의 옵티머스 G Pro

삼성전자는 최근 출시한 대표모델인 ‘갤럭시 S4’와 ‘갤럭시 노트8.0’을, LG전자는 ‘옵티머스G 프로’와 ‘옵티머스 뷰2’ 등을 전시했다.

SKT와 KT는 각각 자사의 부스에서 모바일결제 서비스를 홍보했다.

SKT와 KT는 각각 자사의 부스에서 모바일결제 서비스를 홍보했다.

SKT는‘Healthcare 서비스’와 스마트 매장운영을 위한 ‘SK telecom myshop’ 등을, KT는 모바일 지갑 어플리케이션인 ‘Moca’와 수십 명이 동시에 회의할 수 있는 솔루션인 ‘olleh Workspace’ 등을 전시했다.

한국 콘텐츠 진흥원과 KOTRA에서 선보안 중소기업 공동 부스

한국 콘텐츠 진흥원과 KOTRA에서 선보안 중소기업 공동 부스

미래창조과학부 윤종록 제2차관은 “‘SW융합 클러스터’생태계를 조성하여 SW를 핵심산업으로 육성하고, LTE보다 40배 빠른 무선인터넷을 개발하겠다” 며, 정부의 ICT산업 진흥에 대한 강한 의지를 밝혔다.

행사를 개최한 이상일 의원은 “창조경제 실현을 위해 힘을 모아야 할 국회?정부?기업이 한자리에 모인 만큼 이번 시연회가 대한민국 ICT진흥을 위해 각계의 힘을 모으는 계기가 되도록 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이 행사에는 이병석, 박병석 두 국회부의장과 황우여 새누리당 대표를 비롯해 이경재 방송통신위원장, 윤종록 미래창조과학부 제2차관, 김용수 청와대 정보방송통신비서관과 홍상표 콘텐츠진흥원장, 우기훈 코트라 부사장 등 창조경제 담당 부처의 수장들이 모두 참석했다.

삼성전자의 홍원표 사장, SKT의 이형희 부사장, LG전자의 이충학 전무, KT의 오석근 전무 등 참여기업의 임원들이 다수 참석하여 ICT진흥을 도모했다.

(Visited 17 times, 1 visits to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