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룰러온라인
UPDATE : 2018.11.20
remedies for vomitting http://comm.hanyang.ac.kr/propecia.html herbal supplies wholesale http://comm.hanyang.ac.kr/viagra.html good sunburn remedies

셀룰러뉴스 » 글로벌, 뉴스, 인물/탐방, 전시회, 통신,방송, 헤드라인 » [MWC 2015] 국내 통신사 5G 기술 만끽

[MWC 2015] 국내 통신사 5G 기술 만끽


MWC에 참석한 KT 신입사원들이 현지 참가자들과 전시장 앞에서 5G를 이용한 인터넷 접속을 시연하고 있다. /사진=KT

MWC에 참석한 KT 신입사원들이 현지 참가자들과 전시장 앞에서 5G를 이용한 인터넷 접속을 시연하고 있다. /사진=KT


셀룰러뉴스 홍석표 기자 = 세계 최대 모바일 전시회인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가 2일부터 5일까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다. 올해 MWC의 주제는 ‘혁신의 최전선'(The Edge of Innovation)’.


올해 MWC가 열리는 ‘Fira Gran Via’는 모두 9개의 전시장으로 구성돼 있다. 전 세계 1900 여 기업이 전시 및 각종 컨퍼런스에 참여해 역대 최대 규모가 될 전망이다.


국내 KT, SK텔레콤, LG유플러스 통신 3사도 5G 시대를 선도할 네트워크 기술과 이를 기반으로 한 ‘5G 라이프’를 꽃 피울 다양한 플랫폼을 선보인다.


먼저 KT는 글로벌 협력을 통한 세계 최고 수준의 5G 핵심 기술들을 선보인다.


KT와 삼성전자가 공동으로 개발한 밀리미터파(Millimeter Wave)는 5G 핵심기술로, 기존 LTE 주파수 대역보다 높은 28GHz 대역의 주파수를 사용해 100배 이상 빠른 전송속도를 낼 수 있으며, 향후 이 기술을 발전시켜 LTE 대비 1,000배까지 속도를 향상할 계획이다.


특히, KT는 MWC 전시장 내에 밀리미터파 기술을 통해 홀로그램이 전송 및 구동되는 장면을 직접 시연해 미래형 미디어 서비스를 5G와 접목하는 기술도 함께 선보인다. 앞으로 이 기술을 활용해 홀로그램뿐만 아니라 초고화질 동영상, 360도 다중 초점 카메라 영상 등 실제와 흡사한 증강 현실을 경험할 수 있다.


또한, KT가 에릭슨과 공동으로 개발한 5G UDN(Ultra-Dense Network)은 KT가 보유한 세계 최고 수준의 광 인프라와 망 운용기술을 활용해 다양한 형태의 스몰셀을 밀집 구축하는 기술이다.기존 대비 100배 이상의 사용자를 수용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무선 품질을 혁신적으로 향상시킬 수 있을 것으로 회사측은 기대했다.


특히, KT는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차세대 5G 기술을 경기장, 선수촌, 미디어센터 등 트래픽 밀집 지역에 구축하고 고품질의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SK텔레콤은 초고주파 대역 주파수를 이동통신 송수신에 활용하는 ‘밀리미터 웨이브’ 네트워크 기술을 통해 LTE 보다 100배 빠른 최대 7.55Gbps의 속도를 선보인다.


현재 이동통신에서 주로 사용되는 6GHz 이하의 주파수 대역은 포화되고 파편화돼 청정 광대역 확보가 용이한 초 고주파 주파수 대역을 활용하는 ‘밀리미터 웨이브’ 네트워크 기술은 5G 시대를 앞당기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회사측은 기대했다.


 


3월 1일 오전(한국시간) MWC SK텔레콤 전시부스에서 도우미들이 출품 아이템을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 /사진=SK텔레콤

3월 1일 오전(한국시간) MWC SK텔레콤 전시부스에서 도우미들이 출품 아이템을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 /사진=SK텔레콤


SK텔레콤은 빠른 속도 외에도 5G의 핵심 가치 영역인 ▲고객경험 ▲연결성 ▲지능화 ▲효율성 ▲신뢰성을 고려해 ‘네트워크를 위한 빠른 데이터 플랫폼(Fast Data Platform for Network) · ‘T Oven’ 등 네트워크 지능화 기술을 선보이며 5G의 완결성을 한층 높여나가고 있다.


SK 텔레콤은 5G가 상용화되면, 마치 텔레포트(순간 공간이동)를 한 듯 생생한 ‘실감 미디어’가 활성화 되는 등 ‘기술의 혁신’을 뛰어 넘는 ‘경험의 혁신’이 이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SK텔레콤은 작년 MWC에서 FD-LTE 분야 최고 속도에 해당하는 450Mbps를 세계 최초로 구현한 바 있으며, 이번 MWC에서도 5G시대를 향한 혁신적 기술을 선보이며 세계적 이노베이터로서의 면모를 보여줬다.


아울러 SK텔레콤은 5G 네트워크 기술에서 한발 더 나아가 5G 시대를 꽃피울 ▲IoT ▲위치기반 ▲인텔리전스 ▲커머스 ▲빅데이터 영역의 5大 플랫폼을 선보이며 ‘5G 시대 편리해진 생활상’의 모습을 제시한다.


LG유플러스는 30G~300GHz의 고주파인 밀리미터 웨이브(mmWave) 대역을 활용한 5G 기술도 세계 최초로 선보인다.


이 기술은 고주파 대역에서 1GHz의 넓은 주파수폭을 활용해 최대 50Gbps의 다운로드 속도 제공이 가능하며, 하나의 장비에 주파수 송수신 안테나를 16개까지 연결할 수 있어 데이터 트래픽 수용량을 대폭 증대시킬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스마트폰 간 전파 간섭 억제와 고품질의 주파수 송수신을 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이처럼 LG유플러스는 전송속도를 수십배 이상 향상시키고 전파 간섭을 제어할 수 있는 차세대 네트워크 기술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5G 기술 경쟁에서도 확실한 우위를 확보하겠다는 방침이다.



· 태그: , , , , ,

Gmail Send by Email
등록번호: 서울 아04450 | 발행일 : 2018.11.20 | 등록일 : 2010.02.24 | 사업자등록번호: 138-81-99374 | 제호 : 셀룰러뉴스
발행인 : (주)세티즌 황규원 | 편집인 : 황규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성천
서울시 송파구 송파대로 167 문정역테라타워 B동 903호 | 전화 : 02-2054-8989 | 팩스 : 82-2-2054-8985  
Copyright ⓒ 2009 CELLULAR.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ellular.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