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기어 S3 프론티어 스마트워치에 익숙해 지자

      삼성 기어 S3 프론티어 스마트워치에 익숙해 지자에 댓글 닫힘


삼성 기어 S3 프론티어 스마트워치

삼성 기어 S3 프론티어 스마트워치는 안드로이드 OS를 기반으로 한다. 그래서 삼성 갤럭시 S6 액티브 휴대전화 및 삼성 크롬북과 동기화가 가능하다. 구글 드라이브와 슬랙을 업무에 사용하므로 클라우드 작업이 필수적인 사람들에게는 더더욱 필요하다.

모바일 기기는 수년 동안 일정 직업에 없어서는 안 될 필수 장비가 되었다. 그리고 우리가 사는 세상이 네트워크로 연결되어 있다는 것도 부정하기 힘들다. 마침 구글의 자율주행 자동차 프로젝트를 위해 웨이모 차량이 돌아다니고 있다. 유행 지난 백색 밴의 운전석에 앉아 있는 몸값 비싼 인턴 기술자를 보면, 모터사이클이야 말로 이 과학 기술이 넘치는 네트워크 세상에서 단 몇 시간 만이라도 탈출할 수 있는 해방구로 보인다.

인디언 로드마스터를 로스 앤젤레스로 돌려보내고, 특제 롤랜드 샌드 디자인 인디언 블랙 스카우트를 타고 라스 베가스로 갔다. 7월 8일에 있는 트래비스 파스트라나의 < 이블 라이브> 행사에 가기 위해서였다. 32시간 동안 1,280km를 달리면서, 삼성 기어 S3에 다음 앱을 다운로드했다.

웨더
내비게이션
가스 버디
이메일
스포티파이
알터튜드

여행 중 휴대전화 대신 시계를 보는 건 처음에는 좀 어색하다. 그러나 쉽게 익숙해졌고, 그것이 매우 유용하다는 것도 알게 되었다. 운전대에 놓인 휴대전화를 보지 않고도 방향 검색을 쉽게 할 수 있다 보니 더욱 안전하게 운전할 수 있었다. 앞으로도 스마트 시계를 더 많이 볼 것이며, 더 많은 앱을 다운로드할 것이다.

(Visited 20 times, 1 visits to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