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제나 스마트폰으로 HDR을 즐기는 시대가 열렸다

      언제나 스마트폰으로 HDR을 즐기는 시대가 열렸다에 댓글 닫힘


언제나 스마트폰으로 HDR을 즐기는 시대가 열렸다

지난해 최고급 휴대전화는 사진을 찍을 때, 한 번 셔터 버튼을 누를 때 여러 장을 촬영하고, 기계 학습을 통해 그것들을 합성해 한 장의 멋진 사진으로 만들 수 있다. 이러한 기술을 멀티샷 HDR이라고 한다. 예전에는 선택사항이었지만 이제 모든 사진에 적용되는 시대가 열렸다. 작년 가을 픽셀 2 휴대전화에 탑재된 픽셀 비주얼 코어 같은 새로운 전용 이미지 프로세서의 높은 압축력이라면 이것이 가능하다. 이 칩은 흐린 하늘을 없애고, 어두운 그림자를 밝게 하고, 손떨림으로 인한 상의 흐려짐을 감소시키는 등의 효과를 낼 수 있다. 게다가 구형 휴대전화가 질 낮은 사진 한 장을 촬영하는 시간 동안 이 모든 편집이 다 가능하다. 2018년 스마트폰 주목 받은 기술 중 하나다.

(Visited 37 times, 1 visits to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