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룰러 리뷰] LG V50 ThinQ 듀얼 스크린!

      [셀룰러 리뷰] LG V50 ThinQ 듀얼 스크린!에 댓글 닫힘

LG V50 ThinQ를 완성 시켜주는 악세서리가 있다. V50 ThinQ 전용으로 출시된 듀얼 스크린인데, 케이스 형태로 부착하고 V50 ThinQ 후면 하단의 접점부를 통해 V50 ThinQ의 보조 디스플레이가 되어주는 악세서리다. 듀얼 스크린이 공개된 직후 타 제조사들 폴더블 디스플레이 만들고 있을 때 고작 만들어낸 것이 듀얼 스크린이라는 조롱이 많았는데, 갤럭시 폴드나 화웨이 메이트X의 현 상태를 보면 LG의 선택이 더 옳았을지도 모른다. V50 ThinQ 듀얼 스크린은 V50 ThinQ를 구입한 사람에 한해 별도로 신청하여 받을 수 있는데, LG도 예상하지 못한 V50 ThinQ의 판매량 때문에 듀얼 스크린의 배송이 지연되는 상황도 생겼다. 그럼 간략하게 LG V50 ThinQ 듀얼 스크린을 개봉기와 함께 살펴보자.

 

 

간단 사용 설명서와 결합 분해 방법이 그림으로 표시된 비닐이 듀얼 스크린을 감싸고 있다.

 

 

듀얼 스크린은 케이스 형태로 V50 ThinQ에 결합할 수 있으며, 전면 유리를 제외한 다른 부분은 플라스틱 재질로 되어 있다. 후면은 V50 ThinQ의 트리플 카메라와 지문 인식 센서, 그리고 5G LED 알림 때문인지 크게 뚫어놓았다.

 

 

V50 ThinQ의 후면 하단에 있는 접점부를 통해 듀얼 스크린과 연결되며 별다른 전원은 필요로 하지 않는다.

 

 

듀얼 스크린의 가장 큰 단점이다. 전화가 오거나 각종 알람을 받을 때 외부에서 바로 확인할 수 없는 것인데, 전면은 상단에 작은 LED로 후면은 5G LED 알람으로만 확인 가능하며 어떤 알람인지를 확인하기 위해서는 듀얼 스크린을 반드시 오픈해야 한다.

 

 

노치 디스플레이가 탑재된 V50 ThinQ와는 달리 듀얼 스크린은 위아래로 베젤이 존재하고 1080 x 2033의 FHD 해상도를 가진 디스플레이가 탑재되었다. 노치 디스플레이가 아니라서 다행인 것인지 양쪽 디스플레이의 모양이 달라서 아쉬워 해야 하는 건지…

 

 

듀얼 스크린 전용 메뉴에선 듀얼 스크린 툴을 표시하거나 끌 수 있으며, 밝기와 배경 등을 별도로 설정할 수 있다.

 

 

듀얼 스크린 툴

화면 전환 : V50 ThinQ와 듀얼 스크린에 표시된 화면을 전환
화면 보내기 : V50 ThinQ의 화면을 듀얼 스크린으로 전송
화면 가져오기 : 듀얼 스크린의 화면을 V50 ThinQ로 가져옴
메인 스크린 절절 : V50 ThinQ의 화면 밝기를 조절하여 배터리 절전 모드로 변경
듀얼 스크린 끄기 : 듀얼 스크린이 장착된 상태에서 듀얼 스크린만 끔

 

 

 

듀얼 스크린의 가장 큰 장점은 바로 두개의 앱을 동시에 사용할 수 있다는 것이다. 최근 꼭 직업상 필요하지 않아도 가정에서 듀얼 모니터를 사용하는 사람이 늘어나는 이유가 한쪽에는 영상을 틀어놓고 한쪽 모니터로는 웹서핑하거나 하는 경우가 많은데 V50 ThinQ와 듀얼 스크린으로 비슷한 환경을 만들 수 있다. 유튜브를 틀어놓고 웹서핑을 하는 경우가 가장 많을 것 같은 느낌입니다.

 

 

그 밖에도 4가지 종류의 게임 패드도 제공하여 한쪽 화면에는 게임을, 그리고 보조 화면에는 게임 패드로 조작할 수 있다. 게임 화면 자체에 가상 키패드가 있는 것보다는 훨씬 더 게임에 집중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물론 지금도 듀얼 스크린을 무상으로 받을 수 있지만, V50 ThinQ만을 위한 악세서리이기 때문에 애초에 기본 구성품으로 제공되었다면 더 좋은 인상을 심어주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이다. 반대로 듀얼 스크린을 꼭 별도로 구입해야 했다면 구입할 사람이 몇이나 될까 하는 의구심도 생긴다. 필수가 아니라 선택이기 때문에 누군가에겐 정말 유용한 악세서리가 될 수 있는데, 듀얼 스크린을 보면서 또 한 번 LG다운 스마트폰과 LG다운 악세서리라는 느낌을 받았다.

 

 

셀룰러 뉴스 김준태 기자.

(Visited 33 times, 1 visits to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