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WC19 상하이, 완전 상호작용형 5G 경험 선보여

      MWC19 상하이, 완전 상호작용형 5G 경험 선보여에 댓글 닫힘

GSMA가 상하이에서 6월 26일부터 28일까지 개최된 MWC19 상하이에 100여개 국가 및 지역으로부터 7만5000여명이 방문했다고 발표했다.

이는 차이나 모바일 미구(China Mobile Migu)가 주최한 글로벌 5G 몰입 경험 전시회에 참가한 7000명을 포함한 수치다. 3일간 진행된 이번 행사에는 모바일 생태계에서 가장 크고 영향력 있는 조직의 고위 임원, 그리고 여러 수직 업계 부문의 다양한 기업이 참여했다. 7개 홀에서 개최된 MWC19 상하이는 500여개 업체가 전시를 벌였고 그중 거의 절반은 해외 업체였다. 콘퍼런스 프로그램에는 4000여명이 참가했으며 이 가운데 CEO 350여명을 포함한 55% 이상은 기업 이사급 대표단이었다. 중국과 국제 언론 및 업계의 1100여 애널리스트가 MWC19 상하이에 참가해 행사에서 드러난 업계의 발전상을 보도했다.
MWC19 상하이는 6월 26일 중국사이버공간관리국, 중국산업정보기술부, 중국 지방정부, 푸동신지구정부 등 주요 기구에서 여러 중요 인사가 참석한 가운데 공식 개막식을 가졌다.

(Visited 1 times, 1 visits to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