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룰러 리뷰] 갤럭시 Z 플립 개봉기와 첫인상

      [셀룰러 리뷰] 갤럭시 Z 플립 개봉기와 첫인상에 댓글 닫힘

갤럭시 Z 플립은 보자마자 꽤 단단하게 잘 만들었다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갤럭시 폴드는 어딘가 모르게 불안한 느낌과 필름 형태의 디스플레이가 섣불리 폰을 조작하기 부담스러웠던 기억이 있는데, 갤럭시 Z 플립은 이미 사용해본, 어색하지 않은 익숙한 느낌과 기대 이상의 완성도를 보여줬습니다.
삼성에서 강조하는 갤럭시 Z 플립의 장점은 더 사용해보면서 직접 느껴봐야 와 닿겠지만, 아직까진 접었을 때 상당히 컴팩트하다 이상은 느끼기 어려웠습니다.
필름 형태에서 얇은 유리로 변경된 디스플레이는 육안으로 구분하기는 쉽지 않지만, 갤럭시 폴드에서 보여줬던 여러 개의 주름 걱정은 덜 할 것으로 보입니다.
반으로 접으면 두꺼워져서 큰 의미가 없지 않을까라는 생각은 갤럭시 Z 플립을 반으로 접고 한 손에 쥐어보자마자 생각이 바로 바뀌었는데, 휴대폰을 들고 있다는 느낌보단 카드지갑 정도를 쥐고 있는 것 같은 느낌이었습니다.
오래전 사용했던 폴더폰의 감성으로 한 손으로 열어보려 했으나 쉽지 않았으며, 자유로운 각도를 위해 힌지 부분이 걸리는 느낌이 없는 것은 호불호가 있을 듯합니다. 여는 맛이 없다고 하면 딱 맞는 표현 같습니다.
갤럭시 Z 플립의 첫인상은 이 정도로 요약할 수 있었으며, 본격적으로 사용해보면서 장단점과 실제 후기를 정리해보겠습니다.

 

 

(Visited 2 times, 1 visits to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