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룰러 리뷰] 아이폰 SE 2020 스펙 비교

      [셀룰러 리뷰] 아이폰 SE 2020 스펙 비교에 댓글 닫힘

아이폰11 시리즈와 같은 AP인 A13 Bionic이 탑재된 아이폰 SE 2020이 국내 출시를 앞두고 있습니다. 64GB 기준 550,000원부터 시작하면서 아이폰11 시리즈와 같은 퍼포먼스를 보여주고, AP로만 비교하면, 안드로이드의 최고 플래그쉽 보다도 더 빠른 수치를 보여주기 때문에 당장은 물론, 오랫동안 사용할 수 있는 극강의 가성비 스마트폰이라고 볼 수 있는데요, 물론 아이폰8과 같은 디자인과 Touch ID가 탑재되어 넓은 베젤, 그리고 카메라 등에선 다소 부족하지만, 그래도 충분히 경쟁력 있는 제품입니다. 오래전에 출시됐지만, 첫 번째로 출시된 SE 모델인 아이폰 SE와 같은 폼펙터를 사용한 아이폰8, 그리고 아이폰 SE 2020의 스펙을 간략하게 비교해보면서 아이폰 SE 2020이 어느 정도 성능을 가지고 있는지를 살펴보겠습니다.

 

 

5년 전 출시한 아이폰 SE는 아이폰5s의 폼펙터를 사용하면서, 아이폰5s의 대표적인 문제점인 디스플레이 녹색 테두리 이슈도 함께 가지고 왔고, 2세대 터치ID가 탑재된 아이폰6s 이후 출시됐지만, 1세대 터치ID의 탑재로 많은 아쉬움이 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소수 매니아층에겐 끊임없는 사랑을 받았습니다.
아이폰 SE 2020은 아이폰11 시리즈와 같은 AP를 사용하지만, 실제로 더 낮은 해상도를 사용하기 때문에 아주 미세하게나마 더 빠른 속도를 보여줄 수도 있는데요, 예전 아이폰 SE와 아이폰6s에서 같은 현상을 보여주기도 했습니다. 그리고 3GB램이 다소 부족해 보일 수 있지만, 아이폰 11시리즈와 같은 고성능 카메라가 탑재된 것이 아니기 때문에 상대적으로 불편함은 적을 것으로 보여집니다. 카메라는 아이폰XR급의 카메라가 탑재되었고, 아이폰XR과 동일하게 사물을 제외한 오로지 인물을 인식하는 인물 사진 모드도 사용할 수 있습니다.
배터리 용량 자체는 아이폰8과 동일하지만, 실제로는 A13 프로세서가 저전력이기 때문에 배터리타임이 아이폰8과 비슷하거나 조금 더 오래갈 거라는 것이 애플 측 설명입니다. 그리고 당연히 무선 충전도 지원하고, IP67 방수 방진 등급도 가지고 있습니다.

 

 

상황에 맞는 여러 개의 카메라 렌즈나 인물사진모드로 사물 촬영이 꼭 필요하지 않다면, 아이폰 SE 2020은 메인, 혹은 서브로도 훌륭한 기기라고 볼 수 있습니다. 물론 훌륭하다는 것에는 64GB 기준 550,000원이라는 저렴한 금액때문이기도 합니다. 그동안 애플의 AP 성능은 단순히 스냅드래곤이나 엑시노스보다 좋다는 정도의 수준이라기보다 항상 한두 단계 높은 곳에 있었는데요, 그런 AP와 아이폰X 이전의 아이폰 폼팩터를 그리워한 사람들에겐 기기 자체와 가격 모두 만족시킬 수 있는 아이폰입니다. 국내에도 5월 6일 정식 출시되는데요, 출시 후 아이폰11 시리즈, 그리고 같은 모양의 마지막 폼펙터였던 아이폰8과의 비교가 진행될 예정입니다.

 

 

 

(Visited 2 times, 1 visits to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