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통합 계정 플랫폼 ‘T아이디’ 앱 출시

      SK텔레콤, 통합 계정 플랫폼 ‘T아이디’ 앱 출시에 댓글 닫힘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이 서버·솔루션에 퀀텀 기술(양자암호)을 적용한 ‘T아이디’ 앱을 12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이 통합 계정 플랫폼 T아이디 앱을 출시했다

SK텔레콤이 통합 계정 플랫폼 T아이디 앱을 출시했다

‘T아이디’는 국내 2000만명이 사용하는 통합 로그인 서비스로 T 월드, T멤버십, 11번가, SK스토아, 도미노피자, 웨이브, 플로 등 30여개 사이트와 연동돼 있다.

SKT는 ‘T아이디’ 서버에 퀀텀 기술을 적용해 외부의 침입을 막는 한편 이용 고객들에게 ‘퀀텀OTP 인증’ 기능을 추가로 제공하게 됐다.

만약 사용하지 않는 스마트폰·IP주소 등 평소 환경과 다른 로그인 시도가 일어나면 ‘T아이디’는 고객에게 퀀텀 OTP(1회용 비밀번호) 인증을 요청하게 된다.

이 과정에서 퀀텀 기술이 외부 해킹이나 탈취가 불가능한 난수를 생성해 정보를 보호한다. 누군가가 다른 사이트에서 아이디/패스워드를 탈취했더라도 ‘T아이디’는 퀀텀OTP로 부정 로그인 자체를 원천 차단한다.

기종 관계없이 주로 사용하는 폰에 ‘T아이디’ 앱만 깔면 아이디/패스워드 등 계정 정보를 지킬 수 있다. 원스토어와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12일부터, iOS 앱스토어에서 18일경부터 다운로드할 수 있다.

◇고객 혜택 강화하고 추천 알고리즘이 콘텐츠 추천, ‘통합 계정 플랫폼’으로 진화

SKT는 ‘T아이디’ 앱을 ‘통합 계정 플랫폼’으로 진화시켜 나갈 계획이다. 고객들은 T아이디 앱을 통해 30여개 연동 사이트 중 개인이 자주 이용하는 서비스에 대한 분석 정보를 정기적으로 확인할 수 있고 SK페이 포인트, SK스토어 적립금, T멤버십 등 각종 혜택 모아 보기가 가능하다.

‘T아이디’의 사용 로그 기반 추천 알고리즘은 고객의 선호도를 파악해 할인 정보를 제안하고, 포인트를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방법을 알려주는 등 개인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고객이 하루의 기분을 선택하면 이에 맞춰 콘텐츠를 추천해주는 알고리즘도 준비 중이다. 이 외에도 데이터를 기반으로 고객 간의 커뮤니티 형성이나 거래가 가능한 기능도 추가될 계획이다.

SKT는 앱 출시에 맞춰 11월 23일부터 12월 13일까지 다양한 이벤트를 펼친다. 앱을 다운로드 후 기분 선택 기능을 실행한 고객 총 252명에게 추첨을 통해 △황금열쇠 △피자상품권 △기프티콘 등 다양한 경품을 제공한다.

허석준 SKT 프라이빗플레이스먼트 그룹장은 “최고 보안 기술을 통해 고객 경험의 만족도를 높이고, 사용 이력을 기반으로 다양한 기능과 혜택까지 제공하는 만능 계정 플랫폼을 목표로 한다”며 “이를 이용해 SK ICT패밀리 외에도 다양한 제휴사와의 플랫폼 협업을 더욱 확대해갈 것”이라고 말했다.

(Visited 16 times, 1 visits today)